증후군 예방법과 자가진단 테스트! 코로나19가 가져온 VDT

 

“코로나19″로 인해 외부 활동이 제한되어 밖에 나갈 수 없게 되었고, 재택근무로 하루종일 컴퓨터 앞에 앉아 등 집에서 TV, 컴퓨터, 모바일 기기를 접할 수 있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VDT 증후군을 호소하는 사람이 늘고 있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코로나19가 가져온 ‘VDT 증후군’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VDT증후군이란?

‘Visual Display Terminal S yndrome’에서 ‘모니터 증후군’이라고도 합니다.

디지털 기기가 우리 생활의 일부로 자리 잡으면서 편의성과 즐거움이 늘었는데, 이에 따른 부작용도 함께 가져왔습니다.PC,스마트폰사용시바르지못한자세로인한관절변형이나손상질병발생이늘고있습니다.이와 같이 디지털 기기의 사용으로 인해 생기는 질병을 VDT증후군이라고 합니다.

VDT증후군 자가진단테스트

– 눈 주위가 가렵다. – 손과 손목 통증이나 손가락이 저린 느낌이 든다.- 눈에 열이 느껴진다.- 목과 어깨가 뻣뻣해지고 뻐근한 느낌과 통증이 있다.- 눈이 충혈돼 평소 눈물이 자주 난다. – 눈 뜨기가 불편하다. – 등이 굽고 목이 앞으로 빠지는 느낌이 있다.눈이 피로해서 눈앞이 흐리멍덩하다.- 눈에 이물감이 심하게 느껴짐.- 머리가 항상 무겁고 아프다

* 위 증상 중 1개 이상에 해당하는 경우는 VDT 증후군을 의심해야 합니다.

브이디티 종류와 증상

요통, 건조증, 어깨·목통, 거북증후군 등이 모두 VDT증후군 증상에 포함됩니다.컴퓨터, , TV를 구부린 자세로 장시간 이용하면 머리, 어깨, 목, 허리의 통증이 발생하며 “귀갑목증후군”이라고 하여 서서히 목이 굽어집니다.또한 시력 저하, 눈의 피로나 통증, 사물이 희미하게 보이고 사각의 초점이 맞지 않는 증상도 나타납니다.

브이디티 증후군 예방법

①화면과 거리는 30cm 이상 ② 1 작업 후 10분 휴식 ③ 맨손체조와 스트레칭 ④ 실내온도 18~24도, 습도 40~70% 유지

끝나는 듯 끝나지 않는 코로나19로 몸과 마음이 지쳐가지만 이럴 때일수록 건강관리를 놓치지 말아야 합니다!여전히 주말은 ‘집콕’이지만 올바른 생활습관으로 지혜롭게 건강을 유지하시길 바랍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