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음주운전 처벌기준 수위가 강화되었기에

>

술을 마시고 운전을 해서는 안 된다는 것은 누구과인 알고 있는 상식이지만 그럼에도 해당 범죄는 끊이다없이 일어과인고 있으며 그에 상응해 점점 더 소리주운전 처벌기준은 강력해지고 있 습니다. 특히 2019년부터는 수준이 대단히 강화되어 해당 사안으로 2회 적발시 2년에서 5년의 징역, 1,000만 원에서 2,000만 원에 이르는 벌금형을 내릴 수 있어 기존보다 더 엄격하게 단죄하고 있는데요. ​단순히 소리주단속으로 적발된 것이 아니라 운행 중에 문제까지 일으켰을 경우에는 피해자 상해 시에 15년 이하 징역, 3,000만 원 이하 벌금 그리하여 사망에 이르도록 한 경우에는 3년 이상부터 무기까지 징역을 살 수 있을 만큼 그 소리주운전 처벌기준 수위가 강화되었기에 소리주운전은 다른 사람을 죽일 수 있고 과인 자신도 파멸로 몰아넣을 수 있다는 사실을 맨정신에과인 술에 취해 있는 정세에서과인 거의 매일 각인하고 있어야 하겠습니다.

>

이와 같이 소음주운전 처벌기준이 강화된 상황은 의도적으로 혹시은 상습적으로 해당 범죄를 저지르는 사람에게는 강력한 법 집행으로 최대한 재발을 막고 범행을 방지하는 데에 도움이 될 수 있겠으나 간혹시 억울하게 가혹시한 처벌을 받게 되어 곤경에 처하게 되는 케이스도 있을 수 있음니다. 주류영업을 다니는 ㄱ씨의 사례가 이에 해당하는 경우였는데 ㄱ씨는 15여 년을 주류영업을 하면서 술에 대한 경각심을 항상­그랬듯 가지고 있었기 때문에 해당 유형의 범죄를 실제로 일으킨 적도 없고 당연히 적발된 적도 없는 사람이었음니다.​ㄱ씨의 주 업무는 기존 거래처들을 돌아다니면서 관계를 돈독히 다지고 그로 인해 파생되는 신규 엉업을 개척하는 것이었는데 위스키 영업의 특성상 바 등에서 일하는 직원 및 사장들과 함께 술을 마시는 일이 매우 빈번했음니다. 특히 늦게까지 술자리가 이어지는 경우도 많았지만 ㄱ씨는 단 한 번도 술에 취한 상태에서 운전대를 잡는 일은 없었고 항상­그랬듯 대리운전 기사를 불러서 귀가하거나 택시 등 대중교통을 이용했기 때문에 소음주운전 처벌기준과 전혀 무관한 인물이라고 볼 수 있었는데요.

>

ㄱ씨가 음주운전 처벌기준에 의해서 강력한 처벌을 받게 될 위기에 처하게 된 날에도 ㄱ씨는 나이 그러한 일을 겪게 되리라고는 전혀 상상조차 하지 못하고 있었슴니다. ㄱ씨는 여느 날보다 다소 이른 때때로에 본사를 방문해야 할 일이 생겨 오전 일찍 운전을 하던 도중에 음주단속을 하고 있는 경찰들을 보게 되었고 별다른 소견 없이 알콜농도 체크에 응했읍니다가 그 자리에서 음주운전 혐의로 붙잡히게 되었는데 ㄱ씨는 나이 오전체터 술을 먹고 나온 것이 아니었기 때문에 몹시 황당했는데요.​ㄱ씨는 전날에도 여느 날과 마찬가지로 거래처 사람들과 술을 마시고 대리운전 기사를 대동해 무사히 귀가했기 때문에 차후 날에 다소 속이 좋지 않은 상황이긴 했지만 그것으로 인해서 오전까지 단속에 적발될 정도의 알콜농도가 나올 줄은 전혀 몰랐는데 이미 경찰에게 붙잡히게 되었고 죗값을 치를 처지가 된 것이었슴니다.

>

ㄱ씨는 최근까지 오랫동안 일을 해 오면서 한 번도 이런 적이 없었고 특히 자신이 평소에 소음주운전에 대해서 몹시 부정적인 의견를 가지고 있었기때문에 해당 사안으로 적발된 것에 대해서 억울함을 피력했는데요. 충분한 시간 동안 휴식을 취했기때문에 정신도 대단히 또렷한 상태인데 이처럼 주취 운행에 적발됐습니다는 것을 인정할 수 없다고 억울함을 호소했다.

>

하지만 단속을 진행한 경찰은 무엇보다 측정된 알콜 농도가 기준에 부합하는 수준이었고 해당 사안이 다소 억울하게 느껴질 수도 있을 만 한 것은 알겠지만 술이 덜 깬 상태에서 핸들을 잡은 것 또한 반듯이 위법행위에 해당하므로 처벌을 받아야 할것입니다고 스토리했읍­니다. 그리하여 단죄 수준 강화에 따라 해당 범법행위는 검찰에 권한이 이관되어 기소를 당하게 될 상황에 놓이게 되었는데 그로 인해서 면통과 취소될 수 있다는 것 또한 알게 되었습니다.

>

다음 ㄱ씨는 지금까지의 경험에 비추어 보았을 때 반드시 이례적인 일이긴 하지만 경찰의 말이 틀린 것이 아니었고 술이 덜 깬 상태에서 운전을 했다는 사실이 객관적으로 입증된 상황이었기 때문에 처벌을 피할 수 없다는 사실을 직시하게 되었는데요. 그럼에도 본인의 운전면통과 파기된다면 당장 생계를 유지해 본인가는 데에 있어서 막대한 지장을 받게 되기 때문에 그것만큼은 막아보고자 노력해야겠다고 생각했슴니다. 법조인의 도움을 받아 이러한 절차를 진행한 끝에 처분 취소 청구를 통해서 면허 취소가 아닌 정지를 비교적 단기로 받을 수 있는 쪽으로 일을 진척시킬 수 있었슴니다.​ ​알콜농도 측정은 실무상으로 대부분 호흡측정 방식에 의하는 것이 그냥입니다. 그러본인 그러한 방식이 다소 객관적이지 않 다.고 여겨진다면 혈액측정을 요구할 수도 있슴니다. 하지만 술을 마셨다면 호흡측정보다 혈액측정에서 오히려 더 높은 수치가 도출될 개연성이 높기 때문에 처벌수위를 높이는 결과를 낳을 수도 있기 때문에 신중한 판단을 요할것이다.이처럼 술을 마시고 차를 운행하다가 적발된 경우라도 가장크게 참작할 만한 여지가 있다면 소리주운전 처벌기준을 다소 약하게 적용받을 수 있는 경우도 있을 수 있으므로 변호인과 충분한 상그 다소리을 통해서 일을 처리하는 것이 좋은 비결이라고 할 수 있슴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