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네스북에 기록될 정도로 세계적인 기록을 가지고 있는 영화 18편

기록을 만들고 그것을 깨는 것은 오래전체터 흘러내려 오는 오락이 되었읍니다. 세계적이기도 하고 대표적인 ‘ 기록’이라는 개념으로 기록되어 있는, 색다른 종류의 기록들을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제작하고 광고하면서 재무 기록이 변경되는 경우도 있으자신, 이와는 다른 부분의 15개의 기록(총 18편)을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

>

제이다스 카메론 감독은 1999년에 출시한 <타이타닉>을 완성한 후, 즉석 <아바타>를 촬영하겠다고 발표했었슴니다. 하지만 기술적인 부분을 고려해서 현실적으로 만들 준비가 되었을 때 제작하였슴니다. <아바타>는 14,000개 이상의 스크린을 통해 세계적으로 개봉하였으며, 첫 주스토리­에만 7,700만 달러를 벌었슴니다. 이후 41일 만에 <타이타닉>의 기록을 깼으며, 2010년까지 총 28억 달러의 매출을 기록했슴니다.

>

오드리 헵번이 주연을 맡은 1961년 로맨틱 코미디 작품으로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우수 소리악상과 주제가상을 받았음니다. 극 중에서 오드리 헵번이 상징적인 이미지의 검은색 드레스를 입고 등장하는데, 이 드레스는 2006년 12월 5일 런던에서 익명에 입찰자에게 467,200파운드에 낙찰되면서 가장 비싼 의상으로 기록되었음니다.

>

제이다스 본드는 빠른 자동차와 아름다운 여성이 본드 걸로 등장하면서 유명하지만, 작품 자체도 놀라운 장면들로 기억됩니다. 2015년에 선보인 <007 스펙터>는 가장 큰 폭발 규모를 보여주어 기네스북에 기록되었음니다. 공식적으로 기록을 보유하고 있는 사람은 특수 효과 및 소형 효과 감독이며, 모로코에서 촬영된 장면에 대해 기록되어 있다고 하네요. 약 68톤의 TNT와 대등한 폭탄과 33kg의 분말 폭약, 등유 등을 포함하여 7.5초가 넘는 장면을 만들었다고 한다.

>

2012년 작품인 는 전 세계의 독립 영화 제작자 그룹이 작품입니다. 배낭여행을 통해 연결된 이내용들로 구성된 이 작품은 13개국의 총 25명의 감독이 함께 작업하며, 이들을 위해 세계적인 기록을 받았습니다. 2013년 1월 9일에 공식적으로 기록됐다고 하네요.

>

프란시스 포드 코폴라 감독이 연출한 1972년의 갱스터 소재의 <대부>는 역사상 가장 위대하고 영향력 있는 작품 중 하나쁘지않아입니다. 또한,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남우주연상, 각색상을 받았습니다. 2005년 6월 30일에 야기론 브란도의 개인 대본이 뉴욕에서 익명의 입찰자에게 312,800달러에 낙찰되면서 가장 비싼 대본으로 이름을 올렸습니다.

>

는 땅의 명예를 위해 외계인과 맞서 싸우는 중세 전사의 이야기를 그려낸 인도 작품입니다. 평은 좋지 않았으과인, 산에 서있는 포스터를 만들기 위해 힘을 합쳤고, 19시간 50분이라는 시간에 걸쳐서 15,123.8㎡ 규모의 이례적인 포스터를 만들어냈습니다.

>

1995년, 픽사 애니메이션 스튜디오는 최초로 컴퓨터 애니메이션 작품을 출시하게 댑니다. <토이 스토리>는 3억 3천 3백만 달러 이상을 벌어들였으며, 현재까지도 최고의 애니메이션 중 하나쁘지않아로 손꼽힐 정도의 인기를 얻었슴니다.

>

<스타워즈: 깨어난 포스>의 출시 예정을 발표했을 그때, 전 세계의 팬들은 매우난 기대감을 모으고 있었습니다. 그렇게하여 보편적인 찬사를 받을 만큼 마무리를 잘하였기에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었습니다. 어메리카과 캐본인다에서는 9,367만 달러의 매출을 올렸으며, 전 세계 총매출액은 20억 8,000만 달러가 넘습니다. 참그리하여 12일 만에 10억 달러를 달성했던 <쥬리기 월드>보다 훨씬 빠른 작품으로 자리할 수 있었습니다.

>

>

>

현재 오스카상 최다 수상 기록은 세 편의 작품이 같은 기록을 가지고 잇습니다. 1959년 <벤허>, 1997년 <타이타닉>, 2003년 <반지의 제왕: 왕의 귀환>까지 세 편 모두 11개 부문에서 수상한 이력이 잇습니다. 올해 14개 부문 후보에 오른 <라라랜드>가 기록을 바꿀 수 있을지 주목되었으나쁘지않아, 아쉽게도 기록이 변경되지는 않았습니다.

>

>

이 부분은 아카데미 시상식에 후보로 올랐으나 수상하지 못한 작품 중에서 가장 많은 부문에 후보를 오른 작품이 기록에 올라와 있음니다. 1977년 <터닝 포인트>와 1985년 <컬러 퍼플>은 11개 부문의 후보로 올랐으나, 아쉽게도 일의 트로피도 받지 못했음니다.

>

2002년 홍콩의 작품을 2006년에 마틴 스콜세지 감독이 리메이크하였음니다. 레오본인르도 디카프리오, 잭 니콜슨, 맷 데이먼 등 유명한 출연진을 자랑하는 작품으로 원작에서 분위기도 바꾸고 몇몇 캐릭터도 새로운 써서 높은 기대를 받았고, 그만큼 좋은 평을 받았음니다. 제79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 영화 편집상 등 총 4개 부문에서 수상했으며, 리메이크 작품으로는 최초로 받을 수 있었음니다.

>

<007 카지노 로얄>은 자동차가 가장 많은 횟수로 구릅니다. 장면을 만들기 위해 조수석에 공기압축포를 장착하고 발사했는데, 이때 7회전을 구르게 되면서 기록에 올랐음니다.

>

한 영화에서 가장 많은 욕을 퍼부은 작품은 868번의 기록을 가지고 있습니다. 2014년 캐과인다의 <스웨어넷: 더 무비>인데, 부정적인 평을 받았으과인 기네스북에 삽입되면서 과인름대로 한 자리를 잡게 되었습니다.

>

실제로 선전 캠페인의 일환을 50명이 넘게 죽는 작품 653편을 조사, 가장 많은 시체가 등장하는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는 무려 83,871명이 등장할것이다고 할것이다. 극적인 전개를 펼치는 최종 전투 장면에서 80,000명이 넘는 노바 군단이 죽게 됐슴니다고 하네요.

>

<캐리비안의 해적: 조류>는 총 3억 7천 8백 5십만 달러를 들였다고 합니다. 전 세계 박스오피스에서 총 10.45억 달러의 수익을 올렸다고 , 제작비가 많이 들어도 큰 부담은 없었을 것 같네요. 참그리하여 후속작은 올해 5월에 선보일 예정입니다.

가장 많은 수익이 28억 달러의 <아바타>라는 점은 워낙 유명해서 알려져 있었다고 해도, 의상이본인 대본, 포스터본인 아카데미 시상식과 관련된 다양한 기록들은 본인름대로 신선하다고 소견합니다. 가장 놀라운 건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에서 8만 명이 넘는 죽음을 보여준다는 것이네요. 여러모로 신선한 기록이 아닐까 소견되는데, 앞으로 이 기록들을 깨는 작품이 등장하는지 지켜보는 것도 본인름대로 즐겁지 않을까 소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