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연 후기] 씹어먹는 유튜브 – 이후준 아나운서

얼마 전이었어요.​”어이 민코치. 내 핸드폰 촌락났과인봐”​”왜요.아빠”​”니 유튜브가 이제 안과인와.”​….

유튜브에 영상을 올린 마지막 날짜가어언….ㅠㅠ​반성을 해봅니다.​바빴네 뭐네 핑계를 대봐야결미 아마추어 인증밖에 남는 게 없겠지요.​고로 살포시 다짐을 했읍니다.

하지만 지속된편안한 삶을 향하고 싶은 격렬한(?) 관성.​그렇게 한 해가 마무리 되고 있었지요.​그 즈소리 만난 한 남자.​이강준 아나쁘지않아운서였음니다.​

>

그야얘기로 느닷없이 만났죠.​소영처럼 님의 송년회에서요.​소영처럼님은제가 블로그를 어떻게 만들지 알려주신 슨상님.​감사하는 마소리에 찾아갔던 자리에서 다음준 아나쁘지않아운서님을 만났습니다. 제 앞에 앉아계셨었어요.​깔끔한 외모, 아나쁘지않아운서 다운 진행과 얘기솜씨참 멋지시더군요.​그리하여 그 분이 유투브를 운영하시고구독자가 만명까지 도달햇읍니다는 사실도 알았습니다.​아나쁘지않아운서라 그런가보다…하고 넘어가려는데얘기를 들어보니 아니었어요.​대단히 고생도 많이 하셨더라구요.​그래서 궁금했어요.​그 사람의 얘기가요.​사실 목하 코칭을 이래저래 많이 하다보니그 사람이 하는 일보다그 사람 자체의 얘기가 궁금할때가 심히 많으니까요.​강연도 하신다기에 가보려고 견해했다.​그렇게 찾아간 강연.​다음준의 씹어먹는 유튜브!

>

​어떤 생각과 고생을 해왔는지​더함도 덜함도 없이정얘기 군더더기 없이 풀어내시더군요.​언제자신 드리지만,제 기준에 좋은 강연이라는 기준이 있어요.

가장벌써서 자신쁘지않아이 걸었던 야기를 열심히 해주십니다.배움과 사례가 명쾌했어요.​강연의 시작에는 “대체 유튜브를 하는 목적이 뭔지부터 반듯이 해야된다”강조도 하시구요.​그렇게하여 자신쁘지않아이 의견하는 해답도 반듯이 제시했구요.​마지막에는 홀로서는 힘들까봐같이 해보자는 야기도 하시더군요.​깔끔하게 좋은 강연이었습니다.​멋진 사람이 하는 멋진 강연이었어요.​저도 어쨌거자신 강연을 하는 사람으로써자극이 매우 되더라구요.

끝자신고 시간되는 분들이 같이 밥를 하면서이런이런 이내용도 자신누면서기분이 참 좋았습니다.​따라서 그 분들께 스토리­씀드렸어요.

제가 간간이 느낌이 좋으면 하는 짓이지요이리하여 강준 아나운서님의 강연에 자극도 받았던 것 같아요.​그래서 두 분이 오시겠다고 하셨어요.그러고보니 아나운서님까지도 오신다 하셨네요.​한층더 느낌이 좋더라구요.​그렇게 인사를 나누고 집으로 향해 걸어오는 길​다른 수강생 분들과 이러한이러한 야기를 나누는데공통적으로 느낀게 있었어요,

완전 공감이 되었슴니다.​저는 만약 누가 잘난척을 하면,​그럴만한 사람이 하면인정해줍니다.​잘난 사람이 잘난척을 하면거짓이 아니니 정스토리오히려 멋지자본인..라고 소견하는 편이지요.​근데 이분은전혀 그런 티도 안내시더라구요.​그것 참. 부럽기도 하고샘도 살짝 본인기도 하구요. ㅎㅎㅎㅎ​그렇게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문득얼마전 브랜든의 강연 한구절이 소견났슴니다.

태도가 곧 그 사람의 성취를 가늠할것입니다는 야기이지요.​다른 표현으로는​Your attitude determines your Altitude.라고 할것입니다.​남들이 선망하는 아자신운서라는 직업을 가지고도그 자리에 안주하지 않고​일본어, 영어에 유튜브까지 영역으로 넓혀가는 분을 보면서​참 많은 자극이 되더군요.​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참 많이 들었습니다.​해야할 일이 많은데살짝 자신태해지려던 제게 진짜 좋은 시간이었습니다.​유튜브를 시작하려는 데 망설이시는 분들가서 이후준 아자신운서 만자신보세요.​팬이 되실겁니다.​그렇게 집에 들어와서글을 남기면서 머리속에 드는오항시 강연에 마지막 총평입니다.

강연 일정은 이쪽­서 보셔요.​

감사할것이다~.